Back to 강의

마돈나가 사랑한 쿤달리니요가, 드디어 한국상륙! 까마귀요가 온라인 클래스

0% Complete
0/23 Steps

삶의 균형이 깨진 이들을 위한 나로 돌아가는 시간, 요가 

[PART 1. 바라보기]

요가는 삶의 방식이다. 진정한 나로 돌아가기 위해, 지금 바로 여기서 잠시 멈추고 나를 바라본다. 나의 몸과 마음을 들여다보고 나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1. 요가철학 [옴 만트라와 쿤달리니 탄트라] 

‘옴’ 소리는 우주의 근본이 되는 소리이다. 요가의 시작과 끝은 ‘옴’ 만트라로 시작한다.
‘옴’의 의미를 살펴보고, ’옴 만트라’가 우리의 몸과 마음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자. 

‘요가 치따 브르띠 니로다하’

‘요가는 마음의 작용을 고요하게 하는 것이다’ 라는 산스크리트어에요.

2300년 전, 수천 년 전의 이야기죠. ‘파탄잘리’라는 분이 요가 철학을 기술하는 데 있어서 ‘요가는 우주론을 바탕으로 하는 마음, 정신의 수련을 목적으로 한다’는 말이 있어요. 이 얘기는 요가는 몸매관리와 유지보다는 마음 수련에 목적을 두고 있다는 뜻입니다. 

매트 위에서 지그시 눈을 감고 자기 자신을 들여다보는 것.
자신의 마음을 들여다보면서 나의 감각을 깨우는 것.
그것이 요가의 시작이 아닐까 그리고 그것이 요가의 목적이 아닐까 여기입니다.

이번 시간은 옴 만트라, 쿤달리니 탄트라의 의미를 짚어볼까 합니다. 
산스크리트어로 ‘옴’ 이라고 하는 소리는 우주의 근본적인 소리라는 의미를 지녔어요. 
수많은 정보 속에서 우리는 살아갑니다. 잠시 옴 만트라에 여러분 의식을 모아본다면 여러분 뇌도 잠시 쉬어갑니다. 

앞으로 여러분들과 함께할 요가. 바람까마귀 요가는 쿤달리니 탄트라를 베이스로 합니다.
‘쿤달리니 탄트라’ 너무 어려운 말이죠? 요가의 언어들은 산스크리트어이기 때문에 조금 낯설어요. 말에서 말로, 소리에서 소리로 전달되었다고 합니다. 문자로 기술된 게 불과 얼마 되지 않은 일이라고 해요. ‘쿤달리니’는 산스크리트어로 ‘똘똘 감긴’ 이라는 의미이고 좀 더 살펴보자면 잠재된 에너지라고 해요. 배꼽 밑에 똘똘 감긴 잠재된 에너지를 척추와 미간을 지나 정수리까지 끌어 올리고 다시 우리의 삶 안의 에너지로 펼쳐내는 것을 탄트라라고 합니다. 
쿤달리니 탄트라. 달리 말해서 ‘저 밑에 있는 잠재된 에너지를 끌어올려 우리의 일상에서 쓰자’ 라는 정도의 의미로 해석하면 좋을 것 같아요. 

* 수강 후기를 댓글로 공유해 주세요.


* 해먹 라이프에서 제공되는 모든 컨텐츠(클래스, 강의자료 첨부파일)는 지적 재산입니다. 무단 유포시 저작권 침해에 따른 손해배상청구 진행과 저작권법 위반에 따른 형사상 고소가 진행될 수 있습니다.
5 1 투표
Article Rating
구독
Notify of
guest
11 Comments
오래 된 순서
최신순 가장 많이 투표
인라인 피드백
모든 댓글 보기
sunyouyulma
1 년 전

요가철학은 생소했는데, 이렇게 들을 수 있어서 좋아요!

offramp329
1 년 전

첫강의 잘 들었습니다
대화하듯 알려주셔서 머릿속에 속속 들어오네요^^

gyfls00
1 년 전

조근 조근 재미있게 설명해주시는 철학 이야기가 재미있고 참 좋네요~ 앞으로도 더욱 기대됩니다~~!^^

vwiiiiiwv
1 년 전

재미있어요.. 생각보다 강의가 길지는 않았지만 16분이란 시간안에 요가가 무엇인지 잘 녹여내서 들려주신 것 같아요. 바람까마귀선생님이 하시는 한 말씀 한 말씀에 깊은 고민을 했음과 진심이 묻어있음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좋은 시간이었어요. 감사합니다 ^^

iygnoseel
1 년 전

요가에 대해서 알고 싶었는데,
첫 강까지 마음먹고 수강하는 데에 시간이 걸렸어요!
강의를 들으니 마우스 클릭 한 번을 왜 미루고 미뤘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옴’ 만트라 생소하지만
수련하면서 더 알아가고 싶어요-

gkdus1227@hanmail.net

요가 배우고 싶었는데 집에서 쉽게 접할수있어서 좋아요!
첫 강의 너무 만족스럽고
매일 밤 마다 하나씩 들을 예정인데 너무 기대되요!

12people@naver.com
1 년 전

아주아주 오랜만에 옴 만트라를 하면서 가슴이 찡했습니다. 감사합니다.

11
0
댓글로 생각을 남겨주시면 글쓴이에게 힘이 됩니다.x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