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한테 로즈마리 향이 나”

요리에 레시피가 있듯, 삶에도 레시피가 있습니다. 우리의 인생은 하루하루의 일상이 모여 만들어지죠. 해먹라이프 ‘바람까마귀 요가’ 클래스윈드 크리에이터는 매 끼니마다 먹는 음식들이 모여 각자의 삶을 변화시킨다고 말해요.


그에게는 10여 년 가량 로즈마리를 먹고 사는 히피 친구가 있었습니다. 그 친구는 밥을 먹을 때나 파스타를 먹을 때, 물을 마시거나 차를 마실 때까지. 모든 음식에 로즈마리를 곁들여 먹었다고 해요. 그러던 어느날 친구가 쓱 앞을 지나가는데 로즈마리 향이 났다고 해요. 그는 깜짝 놀라 말했죠.

야, 너한테서 로즈마리 향이 나!

그러자 친구는 아무렇지 않다는 듯 대답했어요.

그거 알아? 나는 화장실을 다녀와도 화장실 안에서 로즈마리 향이 난다. 아마 내 땀에서도 로즈마리 냄새가 날껄?


우리는 자신이 지금 어디 있는지 살피고, 삶의 방향성을 정하고, 그 방향으로 나아가기 위해 계획을 세우죠. 그리고 그건 우리 몸도 다르지 않을 거예요. 뭘 먹고 마시는가가 우리 몸을 구성하고, 더 나아가 삶의 방향이 되는 게 아닐까요?

해먹라이프 ‘바람까마귀 요가’ 클래스 자세히 알아보기

Related Articles

0 0 투표
Article Rating
구독
Notify of
guest
0 Comments
인라인 피드백
모든 댓글 보기
0
댓글로 생각을 남겨주시면 글쓴이에게 힘이 됩니다.x
()
x